더펜
 
[토론방]
 
 
작성일 : 17-03-22 16:20
2017년 대선구도 시나리오
 글쓴이 : 도제
조회 : 993   추천 : 1   비추천 : 0  

(이 글은 국민의 입장에서 쓰는 글이 아니고 경쟁 중인 정당 그리고 후보들의 시각으로 쓰는 글임을 밝혀둔다. 즉 철저한 정치공학적 글이라는 뜻이다.)

 

오늘 현재 판세로는 어떤 구도로 대선이 치러지더라도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당선이 유력하다. 그래서인지.... 각 정당들은 양자대결을 벌이기 위해 온갖 말들이 난무하고 있는 실정이다.

 

기호 1번과 2번 이 둘만 한 번 붙어 보자는 뜻이다.

그러나 이른바 양자대결은 이미 불가능한 미션이 되었다.

 

보수진영인 자유당과 바른정당 이 둘은 합치거나 말거나 국민들의 관심 밖으로 밀려난지 오래되었다. 합쳐봐야 20%정도의 득표도 못 할 것이 뻔하다.

 

이런 것보다....

지금이라도 자유당내에 숨어 있는 친박내시들 10여명만 쫓아내버리면 대한민국 보수국민은 한군데로 집결할 수 있다고 본다.

 

더불어민주당으로 대표되는 진보진영 40%

국민의당으로 대표되는 중도진영 20%

친박제외 보수단일후보 40%

 

이렇게 재편되면 2012년 대선 때와 마찬가지로 문재인, 안철수 단일화 말이 재등장 한다. 그러나 이번 단일화는 그 때와는 전혀 다른 단일화가 된다.

 

이번 단일화는 개헌이라는 것이 전제되기도 하거니와 개헌 이전이라도 연립정부의 형태를 띨 수밖에 없다.

 

안철수가 국민의당의 최대주주인 것만은 분명하나 또 다른 측면에서 보면 국민의당의 최대주주는 누가 뭐라해도 '호남'이다. 즉 안철수 혼자 '자강론'을 아무리 떠들어봤자 실효성이 전혀 없는 공허한 말이 된다는 뜻이다.

 

(다음이 소설일까?)

차기 정권에서는 어떤 형태이든 분권형 개헌은 불가피한 상황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좋나? 안철수 총리가 좋겠는가?

 

==============================================================

 

(다음은 범보수측의 입장에서 살펴본다)

진보측에 거저 줄 수는 없는 노릇이다.

분명한 것은 친박을 제외한 '비박 연합'이 되어야 한다.

이른바 [범보수단일후보]다.

 

자유한국당내의 골수친박을 제외한 나머지 + 바른정당 + 늘푸른한국당(이재오 최병국 공동대표) 이것을 보수단일후보라고 부르자

 

이렇게 되면.....

기호1번 더불어민주당

기호2번 보수단일후보

기호3번 국민의당

 

또는

기호1번 더불어민주당+국민의당

기호2번 보수단일후보

 

또는

기호1번 더불어민주당

기호2번 보수단일후보+국민의당

 

이런 세가지 유형의 구도가 나온다.(그렇다는 말이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Total 5,32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328 고은시인은 고은손으로 더듬었나? 이어도 00:56 14 0 0
5327 악의 화신, 김영철은 방남은 있을수가 없는 … 한신 02-23 28 1 0
5326 소원대로 똫걸레가 된 고은 시인 이어도 02-21 42 1 0
5325 미국에 결연히 맞서겠다는 문재인의 무모한 … 한신 02-21 38 1 0
5324 북한을 짝사랑하다 신세조진 문가정권 이어도 02-20 42 1 0
5323 미국의 표적이 되어버린 문재인 정권, 한신 02-19 44 1 0
5322 그 자리에 박영선이 왜 있어야 하나, (1) 한신 02-18 46 2 0
5321 우리는 지금 사회주의국가속에 있다 이어도 02-16 43 1 0
5320 법원이 언제부터 관심법으로 재판하기 시작… 한신 02-15 38 1 0
5319 더펜 여러분 존경스럽습니다. (2) 이어도 02-15 45 1 0
5318 문재인 정부에 보내는 미국의 경고, 한신 02-14 56 1 0
5317 평창올림픽에서 쫓겨난 경제계, 한신 02-13 53 1 0
5316 문가야 장받아라 이어도 02-12 40 0 0
5315 대화하려면 김정은이 서울로 오라고 해야 한… 소담 02-12 81 1 0
5314 남북정상회담은 언제나 독이든 성배였다. 한신 02-12 45 0 0
5313 門前雀羅(문전작라)의 세상 이어도 02-11 59 0 0
5312 평창올림픽이 어째서 평화올림픽인가, 한신 02-10 59 0 0
5311 추억의 도곡동할배 이어도 02-10 63 1 0
5310 평창 올림픽 이후는? 청양 02-09 91 1 0
5309 문재인이 김여정을 만나 이런 말을 할 수가 … 한신 02-09 75 1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