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펜
 
[토론방]
 
 
작성일 : 14-11-08 23:56
후회 막급이다
 글쓴이 : 문암
조회 : 1,311   추천 : 4   비추천 : 0  
웬수지간이던 中.日이 화해하고 손을 맞잡는단다.
머지않아 양국이 얼싸안고 정상회담도 한다니
親中反日의 외통수로 치닫다가 닭쫓던 개 꼴이된 박근혜 정부
후속수단이 뭔지 내놔 봐라.

위안부 해결 없으면 한일외교 없다는 애국투사여!
우방(미국)의 우방(일본)을 적대시 하다가 우방(미국) 마져 잃지않는다고
장담할 수 있는가?
위안부 해결이 우선인가, 국가안보가 우선인가?
미국에게 있어서 한미방위조약은 美日안전보장조약을 위한 보조수단임을
잊었는가? 모르는가?

2천5백만 동포를 거렁뱅이로 만들고 인간지옥에 쑤셔박은 괴물 왕초,
극악무도한 인간백정의 수괴,
7천5백민 한민족을 공포에 떨게하는 인간괴물,
그런자에게 러브콜이나 보내면서 도와주지못해 안달하는 저 이상한 정권은
도대체 누가 만들었나?

지난 12/19 대선날,
절대로 투표장에 안 가겠다고 뺑뺑이 치다가
결국에는 제2의 노무현정권 탄생은 막고보자는 속물 근성으로
해질무렵에 기어이 백기를 들고 투표장으로 달려갔던 일은 일생일대의
내 실수였다.
나 아니었어도 지구는 돌고 있건만.....
내 표 돌려다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주노 14-11-09 06:00
 
문암 선생님, 정말 대한민국을 풍전등화로 만들고 있습니다.
분개해도 이미 늦은 듯하여 안타깝습니다 만. 아직도 권력욕을 버리지 못하는 정치판의 변절 모습을 보며 우리가 분기탱천하지 않을 수 없네요,

그래도 건안하십시오 선생님,,
bluma 14-11-09 18:12
 
저도 문암 선생님과 같은 심정이었습니다.
선택의 여지가  없는 상황에서 최악을 피하고자
차악을 선택할수 밖에 없었지요.
그래도 희망을 가졌었는데  역시 어쩔수가 없네요~

늘 건강, 건필하시길 기원  합니다...
 
 

Total 5,68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688 '함께'를 기원하며 (3) * 검 객 * 11-10 1365 6 0
5687 새해복많이 받으시기바랍니다 (4) 이어도 02-17 1758 6 0
5686 '더펜' 여러분, 우리는 '함께' … (9) 주노 11-06 1799 5 0
5685 친중반일 외치다 낙동강 오리알 된 박근혜 정… (6) 휘모리 11-11 1481 5 0
5684 “아니 개들이 말을 한다고?” (4) 도제 12-08 1630 5 0
5683 노인를 위한 저가 담배를 고려?..10,000원으로 … (2) 애국시민 02-17 1436 5 0
5682 이지메 당하는 이재오 의원,, 청양 02-17 1475 5 0
5681 당신들은 자기정치를 안하는 사람들이지? (3) 이어도 12-23 1923 5 0
5680 소리장도(笑裏藏刀)에 휘둘린 정신나간 정치… (3) 아라치 09-02 2324 4 0
5679 더 펜 유감 (6) 플라톤 08-31 1722 4 0
5678 반기문, 제대로 알고 지지하라 (3) 문암 11-06 1542 4 0
5677 후회 막급이다 (2) 문암 11-08 1312 4 0
5676 통일, 실체적 접근 (3) 도제 11-10 1306 4 0
5675 100만불 거절한 대통령, 배추 한포기를 나누… 주노 11-10 1198 4 0
5674 글을 쓴다는 것. (2) 도제 11-11 1283 4 0
5673 종북류와 친박내시류를 척살해야 (2) 앗싸가오리 11-11 1264 4 0
5672 空約의 정치를 제도 개혁으로 막아야 한다. (5) 주노 11-11 1281 4 0
5671 북핵, 어찌할 것인가? (4) 문암 11-14 1362 4 0
5670 시진핑 없이는 한일 회담 안 되나? (2) 휘모리 11-14 1315 4 0
5669 세월호 사건 판결에 이의 있다 (4) 문암 11-18 1552 4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