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펜
 
[토론방]
 
 
작성일 : 17-11-24 09:44
안철수의 이념적 좌표가 흔들린다.
 글쓴이 : 도제
조회 : 5,889   추천 : 2   비추천 : 0  

안철수의 이념적 좌표가 흔들린다.

‘중도’ 또는 ‘중도적 정치’는 용어의 해석도 물론이거니와 실천이라는 대목에 부딪히면 한 걸음도 앞으로 나아가기 힘든 것이다.

 

‘새정치’를 들고 혜성처럼 나타난 안철수.

그러나 그는 결국 ‘새정치’가 무엇인지 국민들에게 보여주지 못하였고, 그것으로 인해 안철수라는 비교적 젊은 인재가 안타깝게도 대통령병에 걸리고 말았다.

 

정치인 안철수로 거듭(?)난 안철수

슬그머니 ‘새정치’라는 깃발위에 ‘중도’라는 글씨를 덧칠하면서 나타났다.

 

중도?

보수와 진보를 모두 아우르는 것이야함에도, 안철수의 중도는 보수쪽 혹은 진보쪽 중 어느 한쪽으로 기울어 질 수밖에 없는 궁한 처지에 몰리고 말았다.

 

즉, 중도진보냐 혹은 중도보수냐 양갈래의 갈림길에서 꼼짝하지 못한 엉거주춤 상황이 되어버렸다는 뜻이다.

 

국민의당 입장에서 보면 중도진보를 표방하는 것이 옳고, 안철수의 입장에서보면 갈갈히 찢겨진 보수의 틈을 비집고 들어가는 것이 철옹성 진보를 공략하는 것보다 쉽다고 판단을 하였을 것이다. 이것이 국민의당 호남계 의원들과 안철수의 딜레마다.

 

다당제의 실험은 또 다시 실패를 하게 될 것 같다.

그리고 안철수는 ‘보수대통합’이라는 미명의 희생자가 될 것 같다.

 

‘자강’?

유승민의 ‘자강’은 실패했다.

안철수의 ‘중도’도  중도하차가 분명해지고 있다.

 

안타깝지만 머리숫자가 많은 자유한국당이 보수의 적자자리를 쉽게 내놓지 않을 것이다. 친박도 연명할 것이고..........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주노 17-11-27 16:01
 
도제님, 한국 정치의 현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Total 5,67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679 안철수를 더욱 갈망케 할 정부여당야당 (118) 박사 03-11 99391 0 0
5678 서민정치보다 귀족정치가 제격인 안철수, (110) 세상지기 03-12 50850 0 0
5677 왜 미국은 북한을 절대로 못때리나? (8) 진실과영혼 05-25 16091 1 0
5676 새정부에 바란다. (130) 수야가 03-02 9928 1 0
5675 안철수 신드륨, 신기루에 불과했을 뿐이다. (138) 세상지기 03-04 9686 1 0
5674 박근혜 대통령도 똑갇네 뭐...... (156) shrans 03-15 9455 0 0
5673 朴대통령도 근평민극강세(近平民克强勢) (139) 이동훈 03-22 8958 0 0
5672 유토피아의 꿈 베네주엘라의 종말 명보 11-16 6563 1 0
5671 동기와 과정이 결과보다 훨씬 중요하다. (2) 주노 06-27 5990 1 0
5670 한반도신뢰프로세스 정밀분석 (2) 도제 05-27 5906 1 0
5669 안철수의 이념적 좌표가 흔들린다. (1) 도제 11-24 5890 2 0
5668 바늘과 실 주노 11-28 5880 2 0
5667 서프 신상철의 세월호 박살 난 사진 shrans 04-24 5756 1 0
5666 똑똑한 청소기(만화) (1) 이어도 12-04 5745 1 0
5665 꽁트 한편. (1) 이어도 12-04 5682 1 0
5664 정치인들 욕 얻어먹어도 싸다. 명보 12-06 5550 2 0
5663 과연 북미전쟁이 일어날까? 도제 12-07 5518 2 0
5662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주노 12-06 5357 2 0
5661 빵을 달라! 피비린내 나는 프랑스 혁명은 이… (2) 곽정부 03-29 4946 2 0
5660 이것이 공지다 (3) 더펜관리자 02-03 4884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