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펜
 
[토론방]
 
 
작성일 : 17-08-12 03:48
정치, 사회 현상을 보며...
 글쓴이 : 주노
조회 : 1,307   추천 : 1   비추천 : 0  

실망에 실망을 더해 절망케 만드는 전문가 집단이 정치인 집단이 아닌가?
한 사람 한 사람을 놓고 보면 똑똑하기도 하고 심성도 괜찮은 듯한데, ​ 정부 속에 들어가거나 정당 속에 들어가 기만하면 그리도 생각이 없는 획일화된 기계가 되어 버리는지 도무지 믿을 수가 없다.
새누리당이 자유한국당 되는 과정이 몹시 못마땅해 했으나, 그래도 그들을 표로 세웠으니 민주주의 국가에서 어찌할 수 없는 일이라고 자위하여 보기도 하지만, 참 너무 한다는 생각이 들어 화가 치미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성정을 타고 남이라고 해야 할까?​
21세기 정치를 20세기로 되돌리려는 것이 아니고서야 어찌 이 지경이 될 수 있겠는가?
그래도 기대의 끈을 놓지 말아야 하는가?
문재인 정부도 조마조마하기는 마찬가지, 처음 시작은 꽤나 희망을 갖게 하더니, 시간이 흐를수록 국민들이 점점 불안감을 갖게 된다. ​싸드 배치의 문제점을 감성적으로 접근하려는 그들의 아마추어리즘에 걱정이 앞서는 것도, 핵 발전에 대한 즉각적인 결정과 같은 신고리 5,6호기의 공사 중단의 법적 대책 없음이 걱정이다.
북한과의 대화를 선언한 문재인 정부는 북한의 막무가내식 미사일 발사를 제어할 방법이 없다는 듯, 멍한 자세를 취하다 결국 미국과 일본 중국 등이 북핵 문제에 우리를 배제하는 수순을 밟고 있는 듯하여 국제사회의 고립을 자초하는 듯, 미숙한 외교의 단면을 보여주고 있어 국민들은 더욱 불안하기만 하다.
적폐 청산을 바라는 국민들의 분노를 담은 촛농이 아직도 말랑말랑하건만, 정치적 계산만 하는 것인지 도무지 모르겠다는 국민들이 많다.​ 또한 적폐 청산이라는 미명하에 또 다른 적폐를 생산하지 않을지도 걱정이기에 문 정부의 국정운영 전반을 걱정하는 것이라고 본다.
국민들은 기적이나 바라는 자세를 버려야 한다.
현실적인 국제 정세나 국내외의 제반 문제들이 기적이나 요행으로 이루어진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우리가 아무리 기복 신앙에 젖어 있는 백성이라지만, 그것은 현실성 없는 욕심에서 나오는 것이다. 냉정하게 현실을 인식해야 하며, 모든 악재에 대응할 마음의 준비를 게을리하면 안 된다.​
평범 속에 진리가 있다는 말이 무엇인가?
평범이란 겸손하게 ​살아가는 자세를 말한다. 나보다 남을 먼저 배려하는 마음이 바로 겸손에서 나오는 것이 아닌가?/  평범이란 쉬운 것 같지만 욕심을 버리는 자세를 갖춰야 평범해지는 것이다. 가정이 편안하고 행복하려면 평범한 삶을 사는 것이 답이다. 마찬가지로 사회나 국가도 평범을 중히 여길 줄 알아야 하는 것이다.
그리고 꾸준한 준비가 필요하다,
어떤 선동에라도 부화뇌동하는 것은 옳지 못하다. 우리들의 앞날은 우리가 지혜롭게 잘 헤쳐 나가야 하는 것이지, 기적이나 바라고 있어서는 절대로 안 된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Total 5,42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426 문가정권의 소득주도 성장론은 허상이다!! 이어도 10:58 3 0 0
5425 한국당이 폭망한 원인을 살펴보니,,, (1) 한신 06-17 20 1 0
5424 보수는 이미 허물어 지고 있었지만 야당은 … (1) 한신 06-14 34 1 0
5423 왜? 트럼프는 김정은 손을 들어줬을까? (1) 소담 06-14 80 1 0
5422 트럼프는 허풍쟁이인가? 소담 06-14 89 0 0
5421 트럼프 김정은, 그리고 우리가 할 일 (1) 주노 06-14 61 1 0
5420 1994년 제네바합의를 아는가, 그렇다면 반드시… 한신 06-13 22 0 0
5419 김부선의 말, 이재명의 변명, 추미애의 입, 한신 06-12 29 0 0
5418 김명수는 처읍부터 대법원장 감이 아니었다. 한신 06-11 27 0 0
5417 민주주의는 국민이 중심을 잡고 지켜야한다 소담 06-10 56 0 0
5416 나는 6.13지방선거일 당일에 투표하련다. 소담 06-08 68 0 0
5415 지방선거 제도 이대로는 안 된다. (1) 소담 06-07 69 1 0
5414 보수 궤멸을 막을 마지막 한 수, 박근혜의 옥… 한신 06-07 48 0 0
5413 북미정상회담 태풍의 눈 소담 06-06 100 1 0
5412 정치판 속 빼닮아가는 김명수 체제의 법원, 한신 06-03 48 1 0
5411 최저임금인상 긍정효과 90% 라는 문재인의 인… 한신 06-01 54 0 0
5410 MBC의 잔인한 직원 숙청의 실태, 한신 05-30 56 0 0
5409 갈수록 더 궁금해지는 문재인의 진짜 속내, 한신 05-28 61 0 0
5408 외교 참사를 당한 문재인 정부 한신 05-25 73 0 0
5407 서울시장 후보 야권 단일화, 추진해 볼 때가 … 한신 05-23 81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