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펜
 
[시시콜콜] 
 
작성일 : 14-12-25 17:13
불안한 택시...
 글쓴이 : 이성실
조회 : 1,297   추천 : 1   비추천 : 0  
 
택시를 타고 가는데... 
 
 
개인 택시다.
너무도 불안했다. 
남산을 지나면서 택시 기사는
토끼가 왜 안보이지 하면서 혼자말을 한다.
 
남산에는
지난 밤에 내린 눈으로
하얗게 쌓여있는데 택시 기사는
왜 눈이 안녹았지 하면서 혼자말을 한다.
 
택시는 달린다.
신호등도 무시하면서
이쪽 저쪽으로 종횡무진 달린다. 
광희 사거리 좌회전을 다른곳서 두번시도 한다.
 
난, 여기 아닌데요
그럼 어디지 바뀌었나 한다.
연세가 70세이상 쯤으로 불안해 보인다.
혼자말한것이 치매 수준인데 택시 타기가 겁난다.
 
 
각종 사고가 왜 더많이 나는지 알것같고  대책이 필요해 보인다. 
 
 
허공에다 외치는 삿대질..... 감사합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Total 1,05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1056 渴而穿井 有備無患 해올 04-26 1402 2 0
1055 엎어지는 남자, 자빠지는 여자 (8) 청기사 04-27 12236 1 0
1054 류현진 3승 하는것 봤어요? 싸이까지 응원오… (8) 주노 05-02 12460 1 0
1053 _진심으로 보내는 휴대폰 편지... 이성실 05-29 9480 1 0
1052 당신은 成功 합니다! 주노 06-01 1875 1 0
1051 송대관이 찬송가를?? (6) 주노 06-03 9496 1 0
1050 아유 덥다! 오늘 낮 기온이 33도 란다, 주노 06-09 1823 1 0
1049 칭찬 합시다! 해올 06-17 1642 1 0
1048 상식을 뒤엎는 내용이라... bluma 06-18 1701 1 0
1047 게장백반 잘 하는 집. (48) 주노 06-21 3225 1 0
1046 폭염에 차라리 물폭탄이나.... 주노 08-12 1713 1 0
1045 아는게 무엇인가? 해올 01-12 1647 1 0
1044 행복은 바로 거기에 있다. 해올 12-14 2835 1 0
1043 나를 돌아 보는 삶. 해올 02-05 1379 1 0
1042 나는 특별한 재능을 받은 사람이다. 청마 07-07 1364 1 0
1041 따뜻한 마음 주노 07-08 1376 1 0
1040 사람은 특성이 다를 뿐이다. 주노 07-12 1446 1 0
1039 사랑스런 손녀,,, 주노 07-12 1371 1 0
1038 中庸自强( 중용자강) 주노 07-14 1389 1 0
1037 주는 기쁨. 해올 07-16 1352 1 0
1036 긍정의 힘 해올 07-26 1389 1 0
1035 성공하기 바란다면,, 주노 08-09 1358 1 0
1034 성공하려면 언어를 잘 구사하라! 주노 08-27 1362 1 0
1033 성공의 기쁨을 얻으려면... 해올 11-16 1330 1 0
1032 불안한 택시... 이성실 12-25 1298 1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