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펜
 
[레저-여행]
 
 
작성일 : 20-05-11 03:13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 일주일째…학교 급식도 중단 [기사]
 글쓴이 : 김도연
조회 : 150   추천 : 0   비추천 : 0  






<iframe style='max-width: 100%;' width="662" height="56" src="http://ads.mncmedia.co.kr/mad/CHANNELA/web_video_bt2_wrapper.html" border="0" frameborder="0" scrolling="no" topmargin="0" leftmargin="0">
인천 서구 일대의 붉은 수돗물 사태가 일주일째 이어지고 있습니다.

예순 곳이 넘는 학교에서도 자체 급식이 중단됐는데 수돗물이 언제쯤 정상화될지도 장담할 수 없습니다.

안보겸 기자입니다.

[리포트]
중학생 아들과 딸을 둔 학부모 전모 씨.

[전모 씨 / 인천 서구]
"(아이들이 집에) 오자마자 밥 찾고. 솔직히 이 정도면 재난 같은데 휴교령을 해주든지 뭘 해줘야 되는데… "

자녀들이 학교에서 빵과 음료수 등으로 식사를 대신하자 걱정이 앞섭니다.

[전모 씨 / 인천 서구]
"(아이들이) 정말 밥을 먹어야 할 시기고, 편의점도 음식을 구할 수 없는 경우가 많아서 지금 되게 걱정스러워요."

인천 서구 일대에 일주일 째 붉은 수돗물이 공급되면서 초·중·고교와 유치원 등 65곳이 자체 조리한 급식을 중단했습니다.

56곳은 대체급식을 하고 있고, 7곳은 급식을 중단하고 임시 휴업을 결정했습니다.

[인근 고등학교 학생]
"많이 배고파서 수업에 집중도 안 되고, 집 갈 때 너무 배고프고 그래요."

사정이 이렇다 보니 학생들은 인근 편의점으로 향합니다.

[인근 편의점 관계자]
"하루에 삼각김밥 파는 거에 두 배로 늘었어요. 원래 하루에 한 25개 정도 팔리면 지금은 한 60개 (팔립니다.)"

학부모들은 이번 사태의 장기화를 우려하고 있습니다.

[강모 씨 / 인천 서구]
"(금요일은) 재량 휴업일이라서 다음 주가 문제인데, 계속 이렇게 간다면 안 될 거 같더라고요."

인천시도 수질 검사에선 문제가 없다면서도 언제쯤 정상화될지는 알 수 없다는 입장입니다.

아파트 물탱크 청소 비용 등을 부담하겠다고 밝혔지만 붉은 수돗물이 서구에서 영종도로 확대되면서 주민들의 불안은 커지고 있습니다.

채널A 뉴스 안보겸입니다.
abg@donga.com

영상취재 : 김용균
영상편집 : 최현영
그래픽 : 임 솔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Total 2,53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2534 공짜로 배우는 R과 Python기반 AI활용 소프트웨… 엑스 09-15 13 0 0
2533 세상에서 가장 부정적인 동물 (3) 엑스 06-17 146 0 0
2532 중고나라 역대급 돌아이 .jpg (2) 김도연 05-11 153 0 0
2531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 일주일째…학교 … 김도연 05-11 151 0 0
2530 10대들이 33세 여자분 마구 폭행 - Canada 김도연 05-11 149 0 0
2529 사탄은 오늘도 설자리를 잃습니다. 김도연 05-11 150 0 0
2528 No를 Now로 듣고 번지점프한 소녀 (1) 김도연 05-11 154 0 0
2527 최민환 엽기적인 시구 김도연 05-11 158 0 0
2526 日本 쪽바리, 독일의 차이점.png 김도연 05-11 156 0 0
2525 50만원을 빌려줬는데 안갚는 친구 김도연 05-11 148 0 0
2524 日本 쪽바리, 독일의 차이점.png 김도연 05-11 144 0 0
2523 [판] 날 죽여버린다는 시모 김도연 05-11 126 0 0
2522 아프리카 돼지열병 나몰라라…미검역 축산물… 김도연 05-11 121 0 0
2521 위험을 감수하지 않으면 더한 위험이 찾아온… 철수척수 05-11 110 0 0
2520 사탄은 오늘도 설자리를 잃습니다. 김도연 05-10 111 0 0
2519 어느 음식점의 책상에 붙은 스티커 김도연 05-10 121 0 0
2518 토착왜구당과 신문들의 특징 김도연 05-10 125 0 0
2517 남자보좌관들 두손들게만든 여자 보좌관의 … 김도연 05-10 122 0 0
2516 7군단 군단장때문에 제 동생의 몸이 망가졌습… 김도연 05-10 123 0 0
2515 3인조 대낮에 매장에 강도 김도연 05-10 113 0 0
 1  2  3  4  5  6  7  8  9  10